울진소방서, 벌 쏘임 주의 당부

울진21l승인2018.09.01 15:08l조회수81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울진소방서(서장 제갈경석)는 8월 29일 16시 30분경 울진 온정면 백암운동장에서 축구경기를 하던 일본 유소년 축구 선수가 벌에 쏘이는 사고가 발생한 것을 비롯하여 최근 벌집제거 출동 및 벌 쏘임 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벌 쏘임 예방 및 대처법에 대해 숙지할 것을 당부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울진군에서 벌집제거 출동 건수는 평균 350여건, 벌 쏘임 환자는 7명 정도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무더위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9월까지 맹독을 지닌 말벌들의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된다.

벌에 쏘이면 통증을 수반한 가려움증 등 가벼운 증상에 그칠 수도 있으나, 심한 경우 호흡곤란, 청색증을 동반하여 사망에도 이를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며 즉시 119로 신고해 병원치료를 받는 것이 안전하다.

말벌에 의한 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산행 및 야외활동 시에는 향수나 스프레이 등을 피하고 음료수, 과일 등 단 음식을 두지 말아야 한다.

불가피하게 벌에 쏘였다면, 독낭이 터지지 않도록 카드나 동전처럼 딱딱한 물건으로 침을 밀어 빼내고 깨끗이 씻은 후 얼음찜질을 하는 것이 좋다.

제갈경석 울진소방서장은 “말벌은 공격성이 매우 강하므로 함부로 벌집을 제거하지 말고 119에 신고하길 바란다.”며 “벌에 쏘였을 때는 카드 등으로 벌침을 뽑은 뒤 알코올 또는 물로 가볍게 씻고 곧 바로 병원으로 가야한다.”고 당부했다.


울진21  uljin21@uljin21.com
<저작권자 © 울진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진21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업자명칭 : 인터넷신문사업  |  사업자대표 : 김정  |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29
등록연월일(수정) : 2010-05-17  |  제호 : 울진21닷컴  |  발행인 : 김정  |  편집인 : 김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수
발행소 :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리 518-6  |  발행연월일(수정) : 2010-05-17
Copyright © 2018 울진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