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서울시 청소년교류캠프 성황리에 마쳐

울진21l승인2019.08.29 15:23l조회수25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8월 25일~8월 28일 울진군 청소년 서울 방문, 다양한 문화 체험 -
- 7월 28일~7월 31일 서울 청소년 울진방문 , 자연과 역사문화 교류 -

울진군은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울진군-서울특별시」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울진군과 서울시가 맺은 청소년 우호 교류협약에 따라 울진군 청소년 40명이 서울을 방문하여 교류캠프를 실시했다.

시립서울청소년센터가 주관하는 캠프는 지역 청소년들의 교류활동을 통해 상호 문화적 다양성을 이해하고 사회성을 기르기 위해 올해 처음 방문·초청 형식으로 진행됐다.

지난 7월 28일부터 7월 31일까지는 서울 청소년 40명이 울진을 방문하여 울진군 자연과 역사문화를 즐기는 교류캠프를 실시한 바 있다.

이번 캠프는 관내 중학교 학교단위로 선착순 선발하여 40명을 모집했으며, 내용은 서울시 문화와 역사 체험을 중심으로 이루어 졌다.

첫날 서울청소년센터 환영식 및 모둠관계형성 활동을 한 청소년들은 명동거리 포스트활동 및 방탈출 게임을 진행했다.

둘째 날은 경복궁을 탐방하고 서울 스카이 및 제2롯데월드에서 자유시간을 보낸 후, 저녁시간에는 팔찌 만들기 체험과 보드게임을 했다.

셋째 날은 케이블카를 타고 남산을 가보고, 익선동에서 인사동까지 거리를에서개화기 의상 체험을 하면서 보냈으며, 저녁시간에는 충무로에서 퍼포먼스 공연 점프(JUMP!)를 관람,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마지막 날은 캠프 기간 중 찍은 활동 영상을 감상하고, 미션활동 결과를 보면서 캠프일정을 마무리했다.

교류캠프에 참가한 울진중학교 2학년 청소년은 “3박4일 동안 잊지 못할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다”며, “개화기 의상 체험도 즐거웠고, 서울에 대해서 많이 경험하고, 친구들과 함께하여 더 즐거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병윤 사회복지과장은 “이번 캠프를 통해 지역 청소년들이 서울의 과거·현재·미래를 이해하고, 특히, 건축역사와 문화체험과 공동체 활동을 통하여 폭넓은 시야를 가졌을 것”이라며, “지역간 청소년 교류를 통하여 또래들 간의 대인관계를 형성하여 건강한 청소년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울진21  uljin21@uljin21.com
<저작권자 © 울진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진21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업자명칭 : 인터넷신문사업  |  사업자대표 : 최창용  |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29
등록연월일(수정) : 2010-05-17  |  제호 : 울진21닷컴  |  발행인 : 최창용  |  편집인 : 최창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수
발행소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6길 20, 1층  |  발행연월일(수정) : 2010-05-17
Copyright © 2019 울진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