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금강송! 이제는 세계유산으로 가자.

제9회 울진금강송 수호제 및 추진대회 최종은 객원기자l승인2018.11.06 08:02l조회수6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울진금강송세계유산추진위원회(위원장: 임영수)에서는 울진군 주최로 ‘제9회(2018년) 울진금강송 수호제 및 추진대회’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금강송면 왕피천생태탐방안내소( 금강송면 소재지) 앞 광장에서 2018년 11월 9일(금), 오전 9시 30분부터 진행된다.
행사진행은 1부 수호제 및 식전행사와 2부 개회식을 비롯해 3부 학술강연, 4부 문화행사 순으로 개최되며 길놀이로부터 시작되는 이번 행사는 (사)소나무지킴이시민연대 대표로 있는 소나무 재선충병의 전문가인 조용기 박사의 강연을 포함해 10개 읍면의 대표 노래자랑과
향토가수 최누리씨가 참석해 이 행사를 빛낸다.

▲ 2017년도 수호제

한편 울진금강송 숲은 2016년 12월에 제주 밭담 농업과 더불어 국내농업유산에 선정되었으며 내년 2019년도에는 세계농업유산의 선정을 위해 행정기관과 같이 노력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제주 밭담 농업과 더불어 청산도 구들장논, 금산인삼농업, 하동 전통차농업이 세계농업유산으로 선정이 되어 있으며, 이들 지역과 울진금강송 농업시스템을 포함해 구례 산수유, 담양 대나무숲, 울릉도 화산섬밭 농업시스템, 부안 유유동 양잠농업의 9개 지역이 국내농업유산으로 선정되었다.

이와는 별개로 산림청에서는 2018년 7월 11일(수), 울진금강소나무 생태관리센터에서문화재청, 강원연구원, 경북 산림환경연구원, 한국수목원관리원, 남부지방산림청 등 관계자들이 모여 금강송숲을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하기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울진금강송세계유산추진위’는 2009년 100명의 발기인으로 창립되었으며 매년 산불예방,
재선충병 예방교육, 각종 세미나와 자료집 발간, 수호제 및 추진대회 등을 통해 금강송의
우수성과 트랜드 홍보를 위해 10년동안 노력해온 순수 민간단체이며국내를 통틀어 지역의 유,무형 자산을 농업유산과 세계유산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민간단체는 ‘울진금강송세계유산추진위원회’가 유일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 2017년 수호제 행사

2009년부터 9회째 개최되는 ‘울진금강송 수호제 및 추진대회’에 작년에는 약 500여명의 군민과 회원들이 참석했으며 올해도 많은 군민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예상되며 2018년도 기준으로 회원수 1,000여명을 넘어서고 있으며 울진금강송에 대해 관심이 있으신 분이나 울진금강송세계유산추진위원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싶으신 분은 사무국으로 연락하면 된다.

행사문의: 추진위 사무국 / 010-2323-3057


최종은 객원기자  jechoe2520@hanmail.net
<저작권자 © 울진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종은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업자명칭 : 인터넷신문사업  |  사업자대표 : 김정  |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29
등록연월일(수정) : 2010-05-17  |  제호 : 울진21닷컴  |  발행인 : 김정  |  편집인 : 김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수
발행소 : 경북 울진군 울진읍 읍내리 518-6  |  발행연월일(수정) : 2010-05-17
Copyright © 2018 울진21. All rights reserved.